• 0000. 00. 00. 00:00:00
  • 로그인을 하시면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통나무에 조각과 채색을 하여 만든 불교의식 자료 목어.

확대보기 확대보기     |     돋보기 돋보기

facebook twitter kakaostory

현재가
3,500,000

남은시간

물품번호 1804MAVORJE 신고
경매기간 2018/04/15 11:00:13 ~
2018/04/24 20:03:13
시작가 3,500,000원
입찰단위 50,000원
즉시구매 즉시구매불가능
최고입찰자
입찰방식 비공개
입찰 수 0      경매기록보기 >
배송방법 택배, 무료[판매자]
배송비용 무료배송
묶음배송 가능    

*도서산간지역은 배송비 외에 도선료비가 추가발생

원산지 한국
판매자 ID idg6323 판매등급 NEW
판매자 신용도 신용도 확인 > 판매자 단골등록 등록하기 >
판매자 다른물품 44건 더보기 > 판매자 구매후기 3건 더보기 >
판매자 ID idg6323
판매등급 NEW
판매자 신용도 신용도 확인 >
판매자 단골등록 등록하기 >
판매자 다른물품 44건 더보기 >
판매자 구매후기 3건 더보기 >

통나무에 조각과 채색을 하여 만든 불교의식 자료 목어.


* 통나무에 조각을 하고 당채로 채색을 하여 만든 불교의식자료 목어


* 목어

- 나무로 고기 모양을 만들어 걸어 두고 쳐서 소리를 내는 불교의식 용구의 하나.

- 범종()·법고()·운판() 등과 함께 불전사물(殿)에 속하며, 목어고()·어고()·어판()이라고도 불린다.

- 중국에서 유래된 이 법구는 고기의 배 부분을 비워 나무막대기로 고기 배의 양쪽 벽을 쳐서 소리를 내게 하였다. 고기 모양을 취하게 된 데는 두 가지 유래가 전한다. 『백장청규()』에 의하면 물고기는 언제나 눈을 뜨고 깨어 있으므로 그 형체를 취하여 나무에 조각하고 침으로써 수행자의 잠을 쫓고 혼미를 경책했다고 하였다.

또, 사찰에 전해지는 이야기로는 옛날 한 승려가 스승의 가르침을 어기고 옳지 못한 행동을 하다가 죽었다. 그 승려는 곧바로 물고기의 과보를 받았는데, 등에는 나무가 한 그루 나서 풍랑이 칠 때마다 나무가 흔들려 피를 흘리는 고통을 당하곤 하였다. 마침 그 스승이 배를 타고 바다를 건너다가 물고기로 화현한 제자가 고통을 받는 모습을 보고 수륙재()를 베풀어 물고기를 해탈하게 하였다. 물고기는 지난날의 잘못을 뉘우치며 등에 있는 나무를 고기 모양으로 만들어 모든 사람들이 경각심을 불러일으키도록 했다고 한다.

- 이 불구는 소리를 내어 대중을 모으도록 하는 데 사용되었다. 『백장청규』에 의하면 식사 때는 길게 두 번을 쳐서 알렸고, 대중을 모두 모을 때는 한 번 길게 쳐서 알렸다. 따라서 처음에는 식당이나 창고 등에 걸어두고 오로지 대중을 모으는 데만 사용되었으나, 뒤에 독경을 하거나 기타 의식에 사용하게 되었다.

현재 사찰에서는 새벽예불과 저녁예불, 큰 행사가 있을 때 범종 등과 함께 목어를 치게 되는데, 이는 물속에 사는 모든 중생들을 제도한다는 상징적인 의미를 포함하고 있다. 그 형태도 처음은 단순한 물고기 모양이었으나 차차 용머리에 고기의 몸을 취한 용두어신()의 형태로 변형되어 갔으며, 입 사이에 여의주를 물고 있는 형태를 취한 것도 있다.

보통 채색을 입히는 경우가 많으며, 조각이 뛰어난 것은 조선시대 목공예의 우수성을 반영하는 것도 있다. 목어는 목탁의 전신으로 기능상으로 볼 때 현재는 목탁이 목어의 구실을 대신하는 경우가 많다.

(출처 :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몸통길이 : 180 cm (1m80cm)

높이 : 56 cm (뿔 까지)

몸통 지름 :  30 cm


* 배송료는 무료이며, 제주도 및 산간지방은 협의하여 진행합니다.

원활한 경매진행을 위해 모든 질문은 '비공개문의'로 해주시기 바랍니다.

직거래 피해사례 주의 바로가기
  • 번호
  • 질문구분
  • 제목
  • 등록자
  • 등록일

전자상거래등에서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한 반품규정이 판매자가 지정한 반품 조건보다 우선합니다.

배송 안내
배송지역 전국※제주권 및 도서산간 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배송방법 택배, 무료[판매자] 무료배송
반품기간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에 반품을 신청 하실 수 있습니다.
반품비용 원인제공자 부담을 원칙으로 합니다.
반품시 주의사항
아래 각호의 경우에는 반품이 되지 않습니다.
1)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 제외)
2) 소비자의 사용 / 소비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3)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4)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5) 판매 / 생산방식의 특성상, 반품 시 판매자 에게 회복할 수 없는 손해가 발생하는 경우(주문접수 후 개별생산, 맞춤 제작 등)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알아보기
파손물품 반품시 주의사항
물품 수령시 택배기사와 함께 물품의 파손여부를 확인하신 후,
반품 신청시 파손이미지를 등록해 주시면 안전하고 신속하게 환불처리를 해드리고 있습니다.

영수증발행 : 온라인현금영수증(소득공제용 / 지출증빙용)

영수증신청 : 수령확인시에 개인소득공제용 또는 사업자회원님의 지출증빙용(세금계산서대체)으로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판매자 정보
판매자 ID idg6323 사업자구분 일반사업자 대표자 김**
상호 안********** 사업자등록번호 508******* 통신판매업신고
전화번호 010********** email id*****************
영업소재지 경상북도 안동시 경동로 1023 (용상동) ***********

구매안정서비스(KCP) 가입 업체 : A111208280069 서비스 가입사실 확인
코베이는 구매안전서비스(KCP)에 가입하였으며, 코베이에 등록된 모든 입점 판매자는 자동적으로 해당 서비스에 가입하였습니다.